HOME > 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주시, 김영하 작가 초청 특강 실시
‘나는 왜 창의적이지 않을까’ 라는 주제의 시민 교양 특강
경기도민뉴스 기사입력  2018/11/07 [14:39]
[여주/경기도민뉴스] 문명기 기자 = 김영하 작가가 오는 11월 15일, 오후 6시 30분 ‘나는 왜 창의적이지 않을까’ 라는 주제의 시민 교양 특강으로 여주 세종국악당에 선다. 
  
베스트셀러 ‘오직 두 사람’의 저자인 김영하 작가는 최근 tvN에서 방영중인 ‘알쓸신잡(알아두면 쓸모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에 출연해 시청자들과 만날 뿐만 아니라, 박학다식한 지식과 풍부한 감성으로 다양한 방송과 강연을 통해서 대중들에게 이름을 알리고 있다.
 
이번 특강에서 작가는 “나는 왜 창의적이지 않을까”를 고민하는 현대인들을 위해 창의성이란 무엇이며 어떻게 키울 수 있을지, 또한 인공지능 시대에 창의성은 어떻게 정의되는지 그 해답을 찾게 해줄 것으로 기대된다.
 
특강 후에는 사인회를 통해 시민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자리도 마련된다.
 
여주시 평생학습센터가 마련한 ‘유명작가 초청 특강’은 매년 영향력 있는 작가를 초청해 시민들과의 만남의 자리를 마련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인지심리학자’인 김경일 작가 초청강연이 시민들의 많은 호응을 얻기도 했다.

이번 특강은 무료로 진행되며 이번 특강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여주시 평생학습센터 도서관 홈페이지나 세종도서관(887-2856) 전화문의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 유명작가 초청 특강 포스터(김영하 작가).      © 경기도민뉴스

   


   
   
   
   
   
   
   
   
   
   
  




기사입력: 2018/11/07 [14:39]  최종편집: ⓒ 경기도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