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구정회 광주 열미리이장ㆍ허정분 시인, 성금 기탁
경기도민뉴스 기사입력  2019/05/30 [10:35]

[광주/경기도민뉴스] 김영수 기자 = 구정회 광주시 곤지암읍 하열미리 이장과 ‘아기별과 할미꽃’의 작가 허정분 시인이 5월25일 곤지암읍사무소를 방문, 이웃돕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성금은 한국작가회의 경기광주지부 너른고을문학회(회장 윤일균)가 곤지암읍 열미리에 있는 능성구씨 충렬공 사당에서 개최한 ‘시 낭송 문학의 밤’을 통해 하열미리 주민과 문학회의 마음을 담아 모금한 것이다. 성금은 허정분 시인의 뜻에 따라 장애아동을 위한 복지사업비로 사용 예정이다.


허정분 시인은 “이 자리를 마련해 주시고 청중을 위해 식사와 음료까지 제공해 주신 하열미리 이장님, 새마을부녀회원 등 마을 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작은 성금이지만 장애아동의 복지사업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기탁의사를 밝혔다.


허정분 시인은 이날 문학의 밤을 통해 아픈 손녀를 만나 하늘로 보내기까지 8년간의 사랑을 시로 담아내고 그림그리기를 좋아했던 손녀의 작품과 사진을 수록한 시집 ‘아기별과 할미꽃’ 낭송으로 200여명의 청중의 마음을 울렸다.

기사입력: 2019/05/30 [10:35]  최종편집: ⓒ 경기도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