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하남 대청로 구간, 보행대기시간 줄여
보행신호 180초 → 160초 감축, ‘1주기 2보행’ 도입
경기도민뉴스 기사입력  2019/07/08 [11:20]
▲ 하남시는 주민편의를 위해 대청로 구간의 보행 신호주기를 현행 180초에서 160초로 낮추기로 했다.     © 경기도민뉴스


[하남/경기도민뉴스] 김영수 기자 = 하남시와 하남경찰서는 대청로 구간(시청 홈플러스 사거리~창우지하차도 교차로 구간)의 교통신호 운영 체계를 차량중심에서 보행자 중심으로 변경 운영 중이라고 8일 밝혔다.

 


대청로는 중앙버스정류장이 위치해 보행자가 많은 편이나, 그동안 170~180초의 상대적으로 긴 신호주기로 운영해 보행자의 대기시간이 길어지면서 무단횡단이 빈번했다.


하남시와 하남경찰서는 무단횡단 감소와 주민 안전을 위해 대청로의 신호주기를 현행 180초에서 160초로 낮추고 지점별로 신호 1주기에 보행신호를 2회 부여하는 ‘보행신호 1주기 2보행’ 기법을 도입해 보행자의 신호 대기시간을 최소화했다.


이번 개선으로 횡단 보행자의 평균 신호대기 시간은 10초~47초(최대 65.7%) 정도 줄어들 것으로 하남시는 예측했다.

기사입력: 2019/07/08 [11:20]  최종편집: ⓒ 경기도민뉴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